KOTE (코트)는 경계의 창작자들을 위한 복합문화공간입니다.

Our Vision

다양한 경계의 창작자가 교류하는 살롱이자 영감의 충돌로 새로운 문화를 만들어가는 공간. 신분, 국적, 나이의 경계없이 모두가 즐길 수 있는 공간.

OUR Mission

Explore.

끊임없이 도전하고 탐험합니다.


Connect.

사람과 사람, 과거와 미래, 예술과 문화를 잇습니다.


Inspire.

당신의 도전적이며 독립적인 영감을 전합니다.

꽃(kkot)과 뜰(court)을 담은 이름으로 인사동의 16길중 첫번째 길인 인사동1길의 안뜰에 피어 있는 오동나무 꽃을 뜻합니다. 1964년 가구 공예점 건물로 지어진 이후, 수많은 이야기가 탄생되고 기억되었던 이 공간은 2017년부터 재생 과정을 거쳐, 2020년 3월 1일 삼일절을 기념하여 코트(KOTE)로 다시 오픈했습니다. 코트는 문화와 예술의 장으로서, 마음의 안식을 주는 열린 공간이 되고자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