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관 1층 좌측부터 코트가든의 오동나무까지 이어지는 골목길 그래피티와 퍼포먼스 등 다양한 문화 공연 행사로 활용됩니다.